영광군,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생리용품 지원 확대

최정례 기자 / 기사승인 : 2022-05-13 14:25:14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만 9세 ~ 24세 여성 청소년에게 연간 144,000원 지원
▲ 영광군,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생리용품 지원 확대

[메이저뉴스=최정례 기자] 영광군은 만 11세∼18세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에게 지원하던 생리용품 구입 바우처를 만 9세∼24세(1998. 1. ∼ 2013. 12. 출생자) 까지 확대 지원한다고 밝혔다.

지원 대상은 기초생활수급(생계·의료·주거·교육 급여), 법정차상위, 한부모가족지원 대상으로 신청은 주소지 관할 읍·면사무소 복지팀 방문 및 복지로 누리집·앱을 통해 신청 가능하며, 월 12,000원, 연 최대 144,000원을 국민행복카드(BC, 삼성, 롯데, 신한, 국민)를 통해 24세에 도달하는 연도 말까지 지원한다.

2021년 바우처를 지원받았던 19세(2003년생)는 소득기준 충족시 별도 신청없이 지원받을 수 있으며, 2020년 이전에 바우처를 지원받았으나, 연령 초과로 지원이 중단되었던 20~24세(1998년 ~ 2002년생)는 재신청 하여야 한다.
※19∼24세 청소년은 5월부터 신청가능하며, 1월∼4월분 소급 지원하지 않음

영광군 관계자는 “이번 지원 대상자 확대를 통해 생리용품 구입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덜고 청소년기를 밝고 건강하게 보내길 바란다”며, “앞으로도 더 많은 여성 청소년들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[저작권자ⓒ 메이저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뉴스댓글 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