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읍시, 13일 ‘친환경 쌀 사용업소 현판식’ 가져

최정례 기자 / 기사승인 : 2022-05-13 17:50:25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순정축협 한우명품관, 제1호 업소로 친환경 쌀 사용에 앞장서
▲ 정읍시, 13일 ‘친환경 쌀 사용업소 현판식’ 가져

[메이저뉴스=최정례 기자] 정읍시는 지난 13일 순정축협 한우명품관에서‘친환경 쌀 이용급식소 차액 지원사업’추진에 따른 현판식을 개최했다.

친환경 쌀 차액 지원사업은 정읍에서 생산된 친환경 쌀로 시민 건강증진과 생산 농가 상생 협력 및 우리시 자체 소비를 촉진하고 판로 확보를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.

이날 현판식에는 유진섭 시장, 고창인 순정축협 조합장, 이동회 정읍시친환경농업인연합회장, 김창민 정읍시친환경학교급식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.

정읍시는 순정축협을 시작으로 친환경 유기농 쌀 사용업소 15개소에도 현판을 제작해 부착을 지원할 계획이다.

이 사업은 관내 등록 음식점 및 공공기관·기업·병원 등 자체급식소를 운영하는 곳을 대상으로 친환경 쌀 구입시 친환경 쌀과 일반 싹 가격 차액인 22,240원의 90%를 지원해준다. 사업기간은 사업비 소진시까지며 신청 희망자는 정읍시친환경학교급식센터(☏063-537-6131)로 연락·방문하면 된다.

이동회 정읍시친환경농업인연합회장은 “정읍산 친환경 쌀을 우리 정읍시민에게 공급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”며 “정읍시민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유진섭 정읍시장은 “친환경쌀을 시작으로 친환경농산물의 가치가 지역사회에도 전달되어 활발한 소비가 이루어 질 것으로 기대한다”며 “안정적인 친환경 농산물 공급기반 구축과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[저작권자ⓒ 메이저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뉴스댓글 >